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장성군, 어르신 일자리 사업 본격 추진

동절기 어르신 소득 공백 줄여...작년보다 한 달여 일찍 시작

박성주 | 입력 : 2019/02/12 [12:37]

 장성군이 올해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사업’을 본격적으로 시작했다.

장성군은 지난 8일 남면·북이면·북하면을 시작으로 각 읍면 행정복지센터에서 노인일자리 사전교육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예년과 달리 올해는 저소득 어르신의 사회활동 참여 기회를 확대하고 동절기의 소득 공백을 완화하기 위하여 사업 시작을 한 달 앞당겼다.

군은 총사업비 37억2천여만원을 투입해 65세 이상 기초연금 수급자 1,316명에게 일자리를 제공했으며, 이는 지난해보다 8억4천여만원을 증액하고 275명을 증원한 것이다.

또 총사업비 중 2억6천여만원을 군비로 편성하여 일하기를 희망하는 어르신들이 누락 없이 일자리에 참여 할 수 있도록 지원했다.

사업은 공익활동형, 사회서비스형, 시장형 등 3개 유형으로 11개 단위사업을 운영한다. 공익활동형사업에는 노노케어, 환경정화, 경로당 운영도우미 등이 있으며, 사회서비스형은 올해 새롭게 실시되는 분야로 아동, 청소년, 노인 등 복지시설에 사회서비스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공익형 참여자는 월 30시간 참여로 월 27만원의 활동비를 지원 받고, 사회서비스형은 월 60~66시간 근무로 월 54~59만원의 활동비를 지급 받는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장성군은 다양한 실버복지 정책을 펼쳐 ‘실버복지1번지’로 불리고 있다”면서 “어르신에게 맞는 일자리를 창출하는 게 최고의 어르신 복지라고 본다. 일하기를 희망하는 어르신들이 모두 사업에 참여할 수 있도록 하여 실버복지 체감도를 더욱 높여 가고자 한다”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기사
그룹영상통화 스무디, 내 표정을 따라 하는 AR이모지 기능 출시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