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주시, 장기간 방치된 노후 간판 철거 지원

도시경관 개선·안전사고 예방

노진철 | 입력 : 2019/02/20 [16:14]

  광주광역시는 업소 폐업이나 이전 등으로 장기 방치된 간판과 떨어질 위험이 있는 간판을 정비할 수 있도록 자치구에 5000만원을 지원한다.

 시는 주인 없이 장기간 방치돼 도시미관을 저해하고, 풍수해 발생 시 안전사고 우려가 있는 간판을 우선 정비해 도시경관을 개선하고 보행자 안전을 확보한다는 계획이다.

 먼저, 자치구에서 업소 폐업 등으로 방치된 노후 간판이나 안전사고 위험이 있는 간판을 전수조사한 후 철거 대상을 선정하고, 건물주의 동의를 얻어 철거한다.

 한편, 지난해에도 ‘노후 간판 철거 지원사업’으로 5개 자치구에서 장기 방치된 노후 간판 300여 개를 철거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기사
'금강산도 식후경'~ 섬진강 참게탕의 참맛, '용궁산장'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