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주세계수영조직위, 선수촌~광주공항역간 무료 셔틀버스 운행

김대열 | 입력 : 2019/08/12 [09:21]

 

▲    2019  광주 세계수영선수권대회 © kjb광주방송



선수촌에서 광주공항 지하철역간 무료셔틀버스가 운행된다.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조직위원회(위원장 이용섭 시장, 이하 조직위’)는 대중교통의 접근성을 강화하기 위해 마스터즈수영대회 공식숙소인 광산구 우산동 선수촌에서 광주공항(지하철)역간 무료 셔틀버스를 운행하기로 결정했다.

 

2천여 명이 입촌하는 선수촌은 의료센터, 은행, ·미용실 및 편의점, 카페, 면세점 등 다양한 시설이 갖춰져 있지만, 외국선수들이 관광이나 쇼핑 등 즐길 수 있는 시내와는 접근성이 다소 떨어졌다.

 

이에 조직위는 지하철로 쉽게 광주 주요 도심지를 찾아갈 수 있게 무료 셔틀버스를 810일부터 대회가 끝나는 18일까지 선수촌~광주공항 지하철역 간 노선을 운행하기로 했다.

 

오전 10시부터 밤 12까지 10분 간격으로 운행되는 이번 셔틀버스는 이용승객이 많은 시간대인 오후 6시부터 밤 12시까지는 대형버스를 투입하고, 그 이외의 시간대는 이용수요에 따라 승합차를 병행하여 운행할 계획이다.

 

이번 셔틀버스 노선 확대로 광주공항역에서 쉽게 상무지구와 아시아 문화전당, 충장로, 양림동 등으로 접근성이 좋아져 선수나 관광객들이 쇼핑, 관광 등을 편리하게 이용할 것으로 보인다.

 

조직위는 마스터즈대회 참가자들을 위해 현재 시내버스 등 대중교통 무료이용, 선수촌~경기장, 광주공항·광주송정역·광주유스퀘어에서 주경기장간 셔틀버스 수송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한편, 마스터즈수영대회는 참가선수들이 자체비용으로 참가등록비, 교통비, 숙박비 등 경비를 자비로 부담하고 참가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기사
그룹영상통화 스무디, 내 표정을 따라 하는 AR이모지 기능 출시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