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기아자동차, 2019년 8월 22만8871대 판매

정현아 | 입력 : 2019/09/02 [15:52]


기아자동차가 2019년 8월 글로벌 시장에서 국내 4만3362대, 해외 18만5509대 등 전년 동기 대비 2.1% 증가한 22만8871대를 판매했다(도매 판매 기준).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국내 판매는 1.9% 감소, 해외 판매는 3.0% 증가한 수치다.

차종별 실적은 스포티지가 3만7775대로 글로벌 시장에서 가장 많이 판매됐으며 K3(포르테)가 2만5419대, 리오(프라이드)가 2만4704대로 뒤를 이었다.

◇국내판매

기아자동차는 2019년 8월 국내에서 전년 동월 대비 1.9% 감소한 4만3362대를 판매했다.

가장 많이 팔린 차량은 K7(6961대)으로 2개월 연속 기아자동차 월간 판매량 1위를 기록했다.

승용 모델은 모닝 4037대, K3 3252대, K5 2389대 등 총 1만9562대가 판매됐다.

RV 모델은 셀토스가 6109대로 가장 많이 팔렸으며 카니발 4780대, 쏘렌토 3476대, 니로 1721대 등 총 1만8656대가 판매됐다.

특히 셀토스는 출시 한 달 만에 소형 SUV 시장 판매량 1위를 기록하며 다크호스로 급부상했다.

상용 모델은 봉고Ⅲ가 4968대 팔리는 등 버스와 트럭을 합쳐 총 5144대가 팔렸다.

기아자동차는 이번 달 출시 예정인 모하비 상품성개선모델 등 경쟁력 있는 신차를 앞세워 판매를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해외판매

기아자동차의 2019년 8월 해외판매실적은 전년 동월 대비 3.0% 증가한 18만5509대를 기록했다.

차종별로는 스포티지가 3만6290대 팔리며 해외 최대 판매 모델로 이름을 올렸고 리오(프라이드)가 2만4704대, K3(포르테)가 2만2167대로 뒤를 이었다.

기아자동차는 권역별 책임경영 체제를 강화하고 공격적인 신차 출시, 신흥시장 본격 공략, 친환경차 글로벌 리더십 확보 등으로 글로벌 판매를 확대해 나갈 것이라며 경쟁력 있는 신차를 지속적으로 출시해 판매 모멘텀을 강화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출처:기아자동차
언론연락처: 기아자동차 홍보실 02-3464-2102~2116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기사
데스커, 20일 단 하루 ‘네이버 브랜드데이’ 진행… 최대 40% 할인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