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 ‘AI와 젠더 윤리’ 주제 특강으로 제52회 포럼 본 개최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 | 입력 : 2019/10/15 [09:31]

▲     © KJB광주방송


여성가족부 산하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원장 나윤경, 이하 양평원)은 10월 15일(화) 서울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송정희 전 한양대 교수의 특별강연으로 2019년 제3차 포럼 본(forum BORN, 제52회)을 개최했다.

오피니언 리더 60여명이 참석한 이번 포럼에서 송정희 교수는 ‘AI와 젠더 윤리’라는 주제로 60분간의 밀도 있는 강연을 진행했다.

송정희 교수는 ‘성평등한 AI 사회를 위해 우리가 준비해야할 것은 무엇인가’라는 화두를 던지며 강연을 시작했다. 이어서 AI의 국내외적 현황과 지속적으로 공론화되고 있는 윤리 문제, 특히 젠더이슈에 대한 다양한 사례를 공유하며 보다 성평등한 AI 시대를 위한 우리 모두의 노력을 독려하며 강연을 마쳤다.

한편 송정희 교수는 1981년 서울대학교 전자공학과 학사, 미국 텍사스 오스틴대학교 전기컴퓨터공학과 석사, 카네기멜론대학교에서 전기컴퓨터공학 박사를 마쳤다. 1989년 삼성종합기술원 선임연구원으로 입사하여 삼성전자 전략기획실 부장을 지냈다. 이후 서강대학교 미디어공학과 조교수, 텔리젠 대표이사, 옛 정보통신부 IT정책자문관, 서울시 정보화기획단 단장으로 일했다. 2011년부터 2년간 KT 부사장으로 플랫폼&이노베이션(P&I) 부문을 이끌었고 한국클라우드산업협회장, 한국여성공학기술인협회장, 한양대학교 소프트웨어융합대학 특훈교수를 역임하였으며, 현재 일마그나 이사로 재직 중이다.

나윤경 양평원 원장은 특별강연을 진행한 송정희 교수와 당일 참석한 포럼 본 회원들에게 감사를 표하며 “오늘 이 자리가 앞으로 우리들이 만들어가야 할 성평등한 AI시대를 젠더 관점에서 고찰하고 준비하는 첫걸음이 되길 소망한다”고 말하며 포럼을 마무리했다.

· 2010년 4월 출범한 포럼 본(Forum Born)은 현장 활동가, 언론인, 정치인, 교사, 교육 행정가 등 한국 사회 여성과 남성 오피니언 리더의 젠더 감수성 향상과 성 주류화 정책 및 문화를 만들어 가기 위해 마련되는 토론장이다.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 개요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은 여성발전기본법에 근거하여 양성평등 교육과 진흥의 국가적 책무를 수행하기 위해 2003년 설립된 여성가족부 산하 공공기관이다. 여성과 남성이 평등한 선진국을 목표로 양성평등 교육과 진흥을 위한 공무원 교육 및 일반인 대상의 전문강사 양성, 대국민 의식확산 사업에 힘쓰고 있다. 또한 국내외 유관기관과의 다양한 교류로 세계적 수준의 양성평등 교육진흥 전문기관으로서 자리매김하고 있다.

출처: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
언론연락처: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 경영본부 기획조정부 이영찬 선임 02-3156-6134 추가 문의 여성인재부 정소희 02-3156-6163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기사
인공지능의 모든 것 한눈에… ‘제3회 국제인공지능대전’ 개최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